무엇을 배운다는 것

 

어떤 일이나 공부든지
새로운 것을 배우는 데는 용기가 필요하다.
그 일이 나에게 어느 정도
익숙해지기 까지는
수많은 연습과 인내의 시간이 있어야 한다.

어떤 분야이든지 장인의 경지에
오른 사람은 인내의 시간을 거쳐
지금의 자리까지 오르게 된 것이다.

하지만 배우는 일이 힘들기만 한것은 아니다.
어떻게 보면 즐거움이 더 크다고 할 수 있다.
처음에 숙련되기까지의 시간을 견뎌내면
어느 순간부터는 즐길 수 있는 시간이 온다.

배움은 우리를 늙지 않게 하고
항상 생각의 젊음을 유지시켜준다.

무엇을 배운다는 것은
즐거운 일이고
반드시 삶의 좋은 열매로 돌아온다.

– 민예원

댓글 남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