왜이리 보고 싶을까요

왜이리 보고 싶을까요

 

내 안에 있지만 그리운 날도
보고 싶은 날도 만날 수는 없는 당신이기에
이렇게 보고 싶고 가슴이 아파집니다

만날 수 없는 당신이라 해도
내 가슴에 잠들어 있는데
이토록 서럽고 그리운 느낌이
드는 것은 왜 또 그럴까요?

오지 않을 당신이기에
만나지 못할 당신이기에 영원한
이별 아닌 이별을 했기에 가슴이 너무 아픕니다

이 세상을 영원히 떠나간 당신도 아니고
내 마음에서 떨어지지 않는 그리움으로
살아 숨 쉬는데 오늘따라
슬픔이 가슴을 애이고 있습니다

밤하늘에 별처럼 예쁜 미소로
환상에서 나타나 어디서나 생각나는
당신에게 끝도 없이 달려가던
내 마음이 오늘따라 왜 이리 슬퍼질까요

지금 사랑할 수 없기에 보고 싶다고 언제라도
만날 수 있는 당신이 아니기에
기다림의 끝에 다 다른 것이기에

이렇게 슬퍼지는 걸 보니 나만
당신을 사랑하고 있나 봐요
그렇게도 사랑해 주던 당신이었는데
만날 수도 볼 수도 없으니
너무나 그리워서 눈물이 납니다

댓글 남기기